무엇인가에 대한 수용성

영어 성적표

과학은 우리가 우주가 얼마나 연약한지, 은하의 폭발과 황폐화, 그리고 점진적이지만 매우 지능적으로 배열된 엄청난 온도 변화를 통해 우주의 진화에 대해 더 많이 배우면서 삶과 죽음에 대한 우리의 전체적인 이해를 바꾸도록 우리를 초대합니다. 지구와 같이 소박하고 무력한 장소에 있더라도 생명이 실제로 존재할 수 있거나 생명의 필수품이 어딘가에 존재할 수 있도록. 이것은 말할 것도 없이 우리에게 영원한 도시가 없다는 것을 말해주고 있습니다. 왜 놀랐습니까? 어떤 일이 일어날 수 있습니다! 왜요? 하나님은 지금 매 나노초의 시간에 무한한 가능성을 보여주고 계시기 때문입니다. 그것들은 모두 할머니의 감탄뿐 아니라 우리가 사람들이라고 부르는 이 배은망덕하고 둔감한 인물들을 풍요롭게 하기 위해 신성한 사랑 자체를 포기할 준비가 된 종류의 사랑을 나타내려는 엄청난 사랑과 열망에서 비롯됩니다. 우리 자신과 함께. 나에게 나타나기 시작해야 하는 최종 결과는 [Raimon] Panikkar가 사용하는 단어인 특정 "Cosmo-vision"인 것 같습니다. 이는 조화, 일치, 동의 또는 수용입니다. 그것은 있는 그대로, 하나님이 무엇인지 알지 못한 채 하나님을 있는 그대로 포함하는 것입니다.

Semana de noviembre 30 – Receptividad a lo que Es.

 La ciencia nos está invitando verdaderamente a que cambiemos todo lo que comprendemos tanto de la vida como de la muerte, al entender lo frágil que es el universo y su evolución por medio deexplosiones de galamesxiauras de galamesauras. Estos han ocurrido gradualmente, y muy inteligentemente, para que la vida, o las condiciones de vida, puedan Existing en algún lugar, aunque sea en un lugar tan modeto e indefenso como el Planeta Tierra. Esto nos dice que no tenemos aquí ninguna ciudad eterna, por decir lo mínimo. ¿Por qué sorprendernos? ¡Cualquier 코사 푸에데 쉬더! ¿포르케? Porque Dios está manifestando infinitas posibilidades en este momento preciso, en cada nanosegundo de tiempo. Todas provienen de un inmenso amor y un deseo de manifestar no solo la admiración de una abuela, sino el tipo de amor que está dispuesto a renunciar al amor divino mismo para enriquecer a estos personajes ingratos e insensiblellemamalos personasque 미스모스. El resultado de esto que debería empezar aparecer, creo, es una cierta cosmovisión - una palabra que usa Panikkar - una armonía, o un acuerdo, o unconsentimiento, o una receptividad a lo que endo es, como es, sin que sepamos que es.